나무모에 미러 (일반/밝은 화면)
최근 수정 시각 : 2022-08-14 21:16:07

김학의

파일:법무부 MI(2001-2016).svg 대한민국 법무부 차관
이명박 정부 박근혜 정부
54대
길태기
55대
김학의
56대
국민수

역임한 직위
{{{#!folding [ 펼치기 · 접기 ]
파일:검찰 CI (흰색).svg
대전고등검찰청 검사장
{{{#!wiki style="margin:-0px -10px -5px"
{{{#FFF {{{#!folding [ 펼치기 · 접기 ]
{{{#000,#DDD {{{#!wiki style="margin:-5px -1px -11px"
초대
김도언
제2대
이건개
제3대
최명부
제4대
최명선
제5대
주광일
제6대
최환
제7대
김진세
제8대
김영철
제9대
한부환
제10대
명로승
제11대
김상희
제12대
서영제
제13대
홍경식
제14대
박상길
제15대
박영수
제16대
문효남
제17대
김준규
제18대
채동욱
제19대
김진태
제20대
김학의
제21대
김경수
제22대
김희관
제23대
조성욱
제24대
김강욱
제25대
이금로
제26대
강남일
제27대
여환섭
제28대
이두봉
}}}}}}}}}}}}}}}

파일:검찰 CI (흰색).svg
광주고등검찰청 검사장
{{{#!wiki style="margin:-0px -10px -5px"
{{{#FFF {{{#!folding [ 펼치기 · 접기 ]
{{{#000,#DDD {{{#!wiki style="margin:-5px -1px -11px"
초대
박승준
제2대
서정국
제3대
송화식
제4대
김영천
제5대
김병화
제6대
김영천
제7대
황창주
제8대
나길조
제9대
김일두
제10대
이영환
제11대
송종진
제12대
서정각
제13대
유태선
제14대
배명인
제15대
김세권
제16대
이준승
제17대
김양균
제18대
정구영
제19대
조성욱
제20대
김유후
제21대
신건
제22대
김현철
제23대
황상구
제24대
김정길
제25대
김상수
제26대
심상명
제27대
송정호
제28대
원정일
제29대
주선회
제30대
이종찬
제31대
김승규
제32대
김대웅
제33대
이범관
제34대
임내현
제35대
홍석조
제36대
정진호
제37대
명동성
제38대
이준보
제39대
신상규
제40대
안창호
제41대
김학의
제42대
박성재
제43대
조성욱
제44대
김희관
제45대
오세인
제46대
김호철
제47대
박균택
제48대
박성진
제49대
구본선
제50대
조종태
제51대
-
}}}}}}}}}}}}}}}

파일:검찰 CI (흰색).svg
서울남부지방검찰청 검사장
{{{#!wiki style="margin:-0px -10px -5px"
{{{#FFF {{{#!folding [ 펼치기 · 접기 ]
{{{#000,#DDD {{{#!wiki style="margin:-5px -1px -11px"
초대
이훈규
제2대
윤종남
제3대
고영주
제4대
이동기
제5대
천성관
제6대
박영렬
제7대
황희철
제8대
김학의
제9대
길태기
제10대
김수남
제11대
박청수
제12대
이영렬
제13대
오세인
제14대
김진모
제15대
최종원
제16대
권익환
제17대
송삼현
제18대
박순철
제19대
이정수
제20대
심재철
제21대
양석조
}}}}}}}}}}}}}}}

파일:Only_logo_of_the_Prosecution_Service_of_Korea.png 인천지방검찰청 검사장
27대
정진영
28대
김학의
29대
김병화

파일:검찰 CI (흰색).svg
울산지방검찰청 검사장
{{{#!wiki style="margin:-0px -10px -5px"
{{{#FFF {{{#!folding [ 펼치기 · 접기 ]
{{{#000,#DDD {{{#!wiki style="margin:-5px -1px -11px"
초대
박주환
제2대
주선회
제3대
명로승
제4대
정진규
제5대
곽영철
제6대
김재기
제7대
안영욱
제8대
권재진
제9대
김태현
제10대
천성관
제11대
박한철
제12대
노환균
제13대
김학의
제14대
남기준
제15대
박청수
제16대
조영곤
제17대
강경필
제18대
변찬우
제19대
봉욱
제20대
박정식
제21대
한찬식
제22대
박윤해
제23대
송인택
제24대
고흥
제25대
이수권
제26대
이주형
제27대
노정환
}}}}}}}}}}}}}}}

파일:검찰 CI (흰색).svg
춘천지방검찰청 검사장
{{{#!wiki style="margin:-0px -10px -5px"
{{{#FFF {{{#!folding [ 펼치기 · 접기 ]
{{{#000,#DDD {{{#!wiki style="margin:-5px -1px -11px"
초대
최세황
제2대
김두일
제3대
정순석
제4대
오성덕
제5대
강용권
제6대
김사용
제7대
주운화
제8대
김윤수
제9대
허만호
제10대
윤준영
제11대
이봉성
제12대
김덕문
제13대
윤운영
제14대
홍순일
제15대
최찬식
제16대
민흥식
제17대
강의석
제18대
이근수
제19대
김윤근
제20대
정태균
제21대
심상탣
제22대
안경열
제23대
김용인
제24대
정치근
제25대
이명희
제26대
강용구
제27대
강달수
제28대
박희태
제29대
이우각
제30대
강원일
제31대
유길선
제32대
김현철
제33대
김기수
제34대
김규한
제35대
신상두
제36대
주광일
제37대
김진세
제38대
박순용
제39대
전용태
제40대
이태창
제41대
김경한
제42대
제갈융우
제43대
조준웅
제44대
장윤석
제45대
채수철
제46대
김재기
제47대
김성호
제48대
임태진
제49대
김용진
제50대
권태호
제51대
안종택
제52대
이상도
제53대
박태규
제54대
김학의
제55대
신종대
제56대
정병두
제57대
김현웅
제58대
황윤성
제59대
한무근
제60대
정인창
제61대
공상훈
제62대
김호철
제63대
최종원
제64대
이영주
제65대
고기영
제66대
박성진
제67대
조종태
제68대
김지용
제69대
고경순
제70대
예세민
}}}}}}}}}}}}}}}

}}} ||
파일:external/res.heraldm.com/20130321001130_0.jpg
<colbgcolor=#043762><colcolor=#ffffff> 이름 김학의 (金學義)
출생 1956년 8월 22일 ([age(1956-08-22)]세)
서울특별시
학력 경기고등학교 (졸업)
서울대학교 (법학 / 학사 · 석사)
가족 아내 송혜정, 슬하 1녀
병역 병역면제
재임기간 제55대 법무부 차관
2013년 3월 15일 ~ 2013년 3월 21일
경력 제24회 사법시험 합격
제14기 사법연수원 수료
대검찰청 검찰연구관
청주지방검찰청 충주지청장
창원지방검찰청 통영지청장
대검찰청 공안기획관
인천지방검찰청 1차장검사
법무연수원 기획부장
춘천지방검찰청 검사장
울산지방검찰청 검사장
서울남부지방검찰청 검사장
인천지방검찰청 검사장
광주고등검찰청 검사장
대전고등검찰청 검사장
법무부 차관

1. 개요2. 생애3. 논란
3.1. 금품 수수3.2. 별장 성접대 사건
3.2.1. 동영상, 윤중천에 대한 부인
3.3. 박봄 마약 밀수 봐주기 의혹3.4. YTN 5억 배상 민사 소송
4. 여담

[clearfix]

1. 개요

대한민국의 법조인. 박근혜 정부 초기 제55대 법무부 차관으로 임명되었다가 불과 1주일도 안 된 2013년 3월 21일에 특수강간 논란으로 사퇴했다.

2. 생애

1956년 8월 22일 서울특별시에서 태어났다. 1975년[1][2]경기고등학교(71회)를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법과대학에 입학하여 1980년에 졸업했다. 서울대학교 대학원 법학과 석사 과정에 재학 중이던 1982년에 제24회 사법시험에 합격했다. 그리고 1984년 사법연수원을 제14기로 수료했다.

수원지검 공안부장, 대검 공안기획관을 거치는 등 공안 쪽 업무를 많이 맡았지만, 임관 초기엔 대검 중수부 연구관, 법무연수원 기획부장을 하기도 했다. 검찰 내부에선 독점규제법 전문가로도 정평이 나있었다.

이런 평가에 힘입어 2010년 7월부터 2011년 8월까지 제28대 인천지방검찰청 검사장을 지냈고, 2011년 8월부터 2012년 10월까지는 제41대 광주고등검찰청 검사장을 지냈다. 그리고 2012년 10월부터 2013년 3월까지는 제20대 대전고등검찰청 검사장을 지냈다. 이렇듯 한때는 '대한민국 검찰청의 정통 아이콘'이라 불릴 정도로 검찰 내에서 촉망받는 인재였다.

2013년 초에는 한상대 전 검찰총장의 후임 인선을 위한 1차 후보군에 포함되었다. 하지만 검찰총장 후보추천위원회에서 천거한 최종 3인의 후보에는 들지 못했다. 그래서 옷을 벗을 것으로 예상됐지만, 2013년 3월 15일 제55대 법무부 차관으로 임명되어 극적으로 재기했다.[3]

하지만 법무부 차관으로 임명된 지 얼마 되지 않아 별장 특수강간 사건에 휘말리면서 엿새 만에 차관직을 사퇴했다.

2016년 1월 약 3년 만에 변호사로 활동할 수 있게 됐다. 그전인 2015년 12월에 서울지방변호사회는 “김 전 차관의 소명만으로는 변호사 등록이 부적절하다”며 김학의의 변호사 자격 등록을 거부했으나, 이를 대한변협이 뒤집은 것이다. 그 이유는 김학의 전 차관이 검찰 수사에서 무혐의 처분을 받았고, 위법행위가 있었더라도 직무 관련성을 단정할 수 없다는 데 있었다. 실제로 대한변호사협회는 2016년 1월 20일 변호사 등록심사위원회를 열어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변호사 자격 등록을 최종적으로 받아들인 것으로 2016년 1월 24일 확인됐다.

2019년 5월 16일, 문제의 성접대 사건으로 인해 결국 구속되었다. 사건 발발 후 무려 6년 만의 일이다.#

별정 성접대 뇌물제공 사건 재판 1심에서 징역 12년을 구형 받았다. 본인은 오열하며 억울하다고 울부짖었다. 고화질 동영상까지 있는데도 별장에 간 기억이 없다고 발뺌하는 것도 덤. # 그런데 11월 22일 1심 재판 선고에서 놀랍게도 무죄가 성립되어 풀려나왔다.# 해당 동영상에 등장하는 남성이 김학의란 사실은 인정하나, 범죄 사실의 공소시효가 이미 지났으며 받은 금품의 직무 관련성이 입증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법원이 무죄를 선고한 것이다. #

그러나 2020년 9월 18일 검찰이 김학의에게 2심에서 징역 12년을 구형했다. 그리고 2020년 10월 28일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 선고를 받고 법정구속되었다.## 윤중천이 김학의에게 준 뇌물은 공소시효가 지나 무죄가 되었지만, 2000∼2011년간 건설업자 최모씨로부터 4,300만 원을 받았으며, 모 저축은행 회장 김모씨로부터 1억 5,000여만 원을 받은 혐의를 모두 뇌물죄로 볼 여지가 충분하다고 본 것이다. 김학의 측은 대법원에 상고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대법원은 증인이 처음의 증언을 번복하여 김학의에게 불리한 진술을 한 경위가 소명되지 않았고, 이에 대한 증명책임은 온전히 검사 측에 있음에도 이를 밝히지 않았다는 점을 들어, 원심의 유죄판결을 서울고등법원으로 파기환송했다.# 관련판례

2022년 8월 11일, 서울고등법원에서 무죄가 선고된 이후 이루어진 재상고심에서 대법원은 김학의 전 차관이 기소된 모든 혐의에 대해 원심의 무죄 판결을 확정함으로서 김학의 별장 성접대 사건은 종료되었다.

3. 논란

3.1. 금품 수수

해당 혐의는 대법원 파기 환송심에서 무죄로 밝혀졌다

3.2. 별장 성접대 사건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김학의 별장 성접대 사건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해당 혐의는 대법원 재상고심에서 무죄로 밝혀졌다

3.2.1. 동영상, 윤중천에 대한 부인

김학의 별장 성접대 사건에서 김학의는 동영상에 등장하는 사람이 본인이라는 것을 전혀 인정하지 않아서 논란이 된다. 이미 증언과 증거 그리고 수사와 법원 판단에서도 사실로 판결이 내려진 와중에서도 끝내 인정하지 않는다.

동영상에 대한 부인만이 아니다. 심지어 김학의는 윤중천에 대해서도 부인하며 윤중천을 전혀 모른다고 주장하기까지 한다.

2013년 윤중천에 대해 전혀 모른다고 부정하고.(등록 :2013-03)(한겨레)김학의 “윤씨 모른다”…건설업자 윤씨 “오래전부터 알아” 2019년에도 윤 씨와의 대질신문을 거부하며 “윤 씨는 모르는 사람이다. 강원도 원주 (윤 씨의) 별장에 간 적 없다”고 주장했다. (입력 2019-05-13)(동아일보)김학의 “윤중천 모른다” 대질신문 거부

그러나 "김학의는 윤중천의 특별관리대상이었다." 2013년 경찰 조사에선 피해자와 참고인 입을 통해 윤씨가 김 전 차관에게 얼마나 공을 들였는지 알 수 있는 진술이 나왔다. 윤씨 운전기사였던 C씨는 "당시 윤중천 회장이 김학의 검사를 칭하면서 '학의형은 검찰총장까지 올라가실 분이니 내가 잘 보여야 한다'고 말한 적도 있다"며 "김학의 검사를 통해 형사사건 청탁이나 법조계 인맥을 활용하기 위해서 수시로 만나 친분을 쌓은 것 같고, 자기가 알고 지내던 여성들을 김학의 검사에게 소개시켜 유흥을 즐기도록 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법원이 김 전 차관과 성관계를 했다고 인정한 여성 L씨도 경찰에서 "김학의는 윤중천이 '학의형'이라 부르며 온갖 비위를 맞추며 중요한 사람이라고 저에게 세뇌시키듯 잘 모셔야 한다고 했다"며 "김학의가 저에게 성관계를 요구하는 것을 거부할 생각은 엄두도 못 냈다"고 밝혔다. 윤씨는 L씨가 김 전 차관과의 성관계를 거부할 경우 욕을 하거나 "학의 형도 기분 다 망쳤잖아, 씨OO아"라며 고함을 질렀다고 한다. 그랬던 윤씨는 평소 주변인에게 "검사장 승진 대상자에 자신(김 전 차관)이 거론되지 않는다고 푸념하길래 알고 지내던 청와대 인사에게 청탁을 세게 했다"고 말하거나 "(김 전 차관) 성관계 동영상이 있는데 나중에 한번 크게 써먹을 거야"라며 큰소리를 치기도 했다. 김 전 차관 앞에선 잘 따르면서, 뒤에선 그를 이용할 생각을 품고 있었던 셈이다.(출처)(한국일보)김학의 특별 관리한 이유… 윤중천 "검찰총장 될 분" 전방위 접대

3.3. 박봄 마약 밀수 봐주기 의혹

김학의는 박봄의 마약밀수 의혹 사건에도 연루됐다는 의혹이 있다. #1 #2 2010년 10월 걸그룹 2NE1의 멤버인 박봄이 마약류인 아데랄 82정을 밀반입한 사실을 인천지방검찰청이 적발하고도 사건을 입건유예로 종결해주었는데, 이때 입건유예 결정을 내린 인물이 바로 당시 인천지검 제2차장검사였던 김수창이었고, 그 직속상관이 바로 당시 검사장이었던 김학의였다는 것.[4]

검찰이 보도문을 낸 세계일보를 뒷조사하여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2018년 MBC PD수첩에서도 이 사건을 재조명했다. #1 #2

3.4. YTN 5억 배상 민사 소송



검찰수사의 문제점을 꼬집으며 김학의 동영상 고화질 원본을 공개한 YTN에 대해 5억의 피해배상 소송을 하였다.

이후 원고의 청구를 모두 기각 결정으로 났다. 재판부는 "일상적으로는 디지털 동영상 파일의 경우에 화질을 저하시키지 않고 원본 그대로 복사한 파일에 대하여도 '원본'이라는 표현을 사용하기도 한다"며, "기사가 '원본'이라는 표현을 사용한 것이 허위사실을 적시한 것이라고 단정하기 어렵다"고 등산 관련 보도 역시 "등산에는 다양한 목적이 있는 점, 원고는 주거지가 서울이고 관악산은 많은 사람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서울 내의 대표적인 산인 점 등에 비추어 보면 '원고가 수사 중에 등산을 하였다'는 사실의 적시로 원고의 사회적 가치 또는 평가가 저하되었다고 단정하기는 어렵다고 하였다. 양측 모두 항소하지 않아서 확정되었다.(YTN)[와이파일]"김학의 동영상 보도는 허위...5억 배상하라"...법원 결론은?

4. 여담



[1] 1974년부터 고등학교 평준화 정책서울, 부산에서 시행되었기 때문에 황교안, 노회찬, 박원순 등과 함께 KS 라인으로 인정받는 명문고교 경기고등학교 졸업생 취급을 받는 거의 마지막 학번이다. 김학의는 서울법대까지 붙어서 이들과 달리 KS 성골인 케이스.[2] 경기고 71회 동기로 정두언 의원이 있다. 경기고는 72회가 마지막 시험 세대이고, 73회부터는 평준화 정책에 따른 추첨으로 입학하였다.[3] 참고로 당시 법무부 장관이었던 황교안과 김학의는 경기고등학교사법연수원의 1년 선후배 사이였다.[4] 이와 관련해, 강용석 변호사는 썰전에 출연했을 당시 '이 정도 사건이면 최소 검사장급(지검장급)이 뒤를 봐준 것이다'라는 견해를 피력한 적이 있다.[5] 참고로, 전국에서 '법대로'라는 도로명이 있는 곳은 울산광역시 남구속초시뿐이다.